메뉴

전체기사

신기술/산업·미래교육 미래예측

AIbio로봇,AR/VR·바이오제약

자율차·드론·교통·에너지,기후

코로나와 유망산업/직종,부와성공

로봇 그레이스, 소피아, 아인슈타인등

사랑한 사람 Media Memorial

AIbio소식

AI메타버스

[친환경 단열재로서의 왕겨와 신문지의 활용: 지속 가능한 건축의 새로운 전환점] 이러한 친환경 단열재의 사용은 건축물의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환경 오염을 줄이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특히, 기존의 화학적 단열재에 비해 환경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이 적어 지속 가능한 건축을 위한 대안으로 각광
박민제   |   2023.12.01 [09:54]

친환경 단열재로서의 왕겨와 신문지의 활용: 지속 가능한 건축의 새로운 전환점

지속 가능한 건축 재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친환경 단열재로서 왕겨와 신문지를 활용하는 방법이 새롭게 조명받고 있다. 이는 건축 분야에서 환경 친화적이고 지속 가능한 대안을 모색하는 현재의 추세와 맞닿아 있는 혁신적인 접근이다.

왕겨는 쌀을 도정할 때 나오는 부산물로, 그동안은 주로 폐기물로 간주되어 왔다. 그러나 최근에는 이를 재활용하여 친환경 단열재로 사용하는 방안이 연구되고 있다. 왕겨는 자연에서 분해되는 생분해성 재료로, 우수한 단열 성능을 가지고 있어 건축 재료로서의 잠재력이 크다. 또한, 왕겨를 사용함으로써 건축 폐기물을 줄이고 자원 순환을 촉진하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신문지 역시 재활용이 가능한 친환경 재료로, 단열재로서의 가능성을 지니고 있다. 신문지는 이미 사용된 후의 제품이므로, 이를 재활용하여 단열재로 사용함으로써 환경 보호에 기여할 수 있다. 신문지는 공기층을 형성하여 열 손실을 줄이는 데 효과적이며, 이는 에너지 효율성을 높이는 데 중요한 요소이다.

이러한 친환경 단열재의 사용은 건축물의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환경 오염을 줄이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특히, 기존의 화학적 단열재에 비해 환경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이 적어 지속 가능한 건축을 위한 대안으로 각광받고 있다.

이러한 접근은 미래학자들에게도 중요한 연구 주제가 될 수 있다. 지속 가능한 건축 재료의 개발과 활용은 미래 사회의 환경 지속 가능성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이러한 재료의 개발과 적용은 건축 분야뿐만 아니라 환경, 경제, 사회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긍정적인 파급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

결론적으로, 왕겨와 신문지를 활용한 친환경 단열재의 개발과 적용은 건축 분야에서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중요한 전환점이 될 수 있다. 이러한 혁신은 미래학자들에게도 중요한 연구 대상이며, 이를 통해 인류가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해 나아갈 수 있는 길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에너지 가격 상승과 기후 변화에 대한 우려로 친환경 단열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친환경 단열재는 화학물질을 사용하지 않고 자연에서 얻을 수 있는 재료를 사용하기 때문에 건강과 환경에 안전하다는 장점이 있다.

대표적인 친환경 단열재로는 왕겨, 신문지, 펄프, 쌀겨 등이 있다. 이 중 왕겨와 신문지는 벽에 넣어 사용할 수 있는 단열재로 각광받고 있다.

왕겨는 볏짚을 베어낸 후 남은 껍질로, 섬유질이 풍부하고 단열성이 뛰어나다. 또한, 무독하고 가벼워 시공이 쉽고, 가격도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다.

신문지는 종이로 만들어져 단열성이 우수하고, 재활용이 가능해 친환경적이다. 또한, 흡음성이 좋아 소음 차단에도 효과적이다.

왕겨와 신문지를 벽에 넣어 단열재로 사용하는 방법은 다음과 같다.

먼저, 벽에 구멍을 뚫고 왕겨 또는 신문지를 넣는다. 왕겨는 압축하여 넣으면 단열성이 더욱 좋아진다. 신문지는 찢어서 넣거나, 신문지로 만든 벽지를 붙여도 된다.

구멍을 뚫은 후에는 벽지 또는 페인트로 마감하면 된다.

왕겨와 신문지를 벽에 넣어 단열재로 사용하면 다음과 같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 실내 온도를 유지하여 난방비와 냉방비를 절약할 수 있다.
  • 겨울철에는 실내를 따뜻하게, 여름철에는 실내를 시원하게 유지할 수 있다.
  • 소음 차단 효과가 있어 생활 소음에서 벗어날 수 있다.

왕겨와 신문지는 친환경적이고 경제적인 단열재로, 벽에 넣어 사용하면 에너지 절약과 생활환경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다.

 
 
 

수확 후 왕겨 폐기물에 대한 다양한 용도가 모색되고 있지만 , 그 물질은 여전히 ​​일반적으로 소각되거나 매립되거나 기껏해야 퇴비로 만들어진다. 그러나 머지않아 왕겨를 버려진 신문지와 결합하여 친환경 단열재를 만들 수도 있다.

방적 유리 섬유 및 발포 폴리스티렌 폼과 같이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단열재는 친환경적이지 않은 석유 기반 수지를 사용하여 만들어진다. 이러한 이유로 다양한 그룹에서 보다 환경 친화적인 대안을 모색하기 시작했다 . 이러한 대안이 그냥 버려질 재료를 활용한다면 훨씬 더 좋다.

Universidad Tecnológica de Panamá(파나마 기술 대학교)의 과학자 팀인 Nacarí Marín Calvo 박사가 이끄는 팀은 최근 파나마 시골에서 대량으로 생산되는 왕겨에 관심을 돌렸다. 대부분의 다른 국가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오래된 신문도 쉽게 재활용할 수 있다.

단열재를 만들기 위해 연구진은 먼저 껍질과 신문을 잘게 썬 다음 신문지에서 셀룰로오스를 추출했다. 껍질과 셀룰로오스는 이후 접착제(결합제) 및 붕사(화재 및 곰팡이 방지용)와 세 가지 다른 비율로 혼합되었다.

세 가지 비율 모두 다른 천연 및 재활용 단열재와 동일한 k-값(열 전도 능력), 인장 강도(파단 없이 늘어나는 능력) 및 압축 강도(함께 밀리지 않는 능력)를 제공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재료.

단열재의 4가지 성분이 3가지 다른 비율로 결합되었습니다.
단열재의 4가지 성분이 3가지 다른 비율로 결합되었습니다.
Universidad Tecnológica de Panamá, Grupo de Investigación: Iniciativa de Integración de Tecnologías para el Desarrollo de Soluciones Ingenieriles(I2TEDSI)

추가 연구에서는 다양한 조건에서 단열재가 저하되는 속도와 실제로 집에서 열이 빠져나가는 것을 얼마나 잘 방지하는지 평가하는 데 중점을 둘 것. 과학자들은 또한 건축 패널 및 지속 가능한 포장과 같은 다른 응용 분야에서의 사용도 조사할 예정이다.

연구에 관한 논문은 최근 Frontiers in Building Environment 저널에 게재되었다 .

출처: 프론티어 사이언스 뉴스

 

 

많이 본 뉴스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AI넷. All rights reserved.